A Fashionable Lift for the Everywoman

Forums: 

A Fashionable Lift for the Everywoman
모든 여성을 위한 유행에 따른 효과

AT Liz Claiborne, the apparel company that is struggling to endure a shutdown in consumer spending, executives have their own stimulus plan.
개인 소비로 폐쇄 위기를 견뎌내기 위해 노력중인 의류회사 AT Liz Claiborne의 중역진은 자신들의 격려 정책을 세웠다.

Call it Isaac Mizrahi.
Liz Claiborne는  Isaac Mizrahi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Mr. Mizrahi — whose fashions for Target were so popular he helped the discount chain become synonymous with chic design — was poached by Liz Claiborne last year to overhaul its aging brand.
Mr. Mizrahi의 패션 타겟은 워낙대중적이어서 그는 할인 체인점이 시크 디자인의 대명사가 되도록 한 Mizrahis는 성장하는 Mizrahis의 브랜드를 따라잡기 위한 Liz Claiborne의 노력으로 인해 작년에 아이디어를 도용당했다.

As David McTague, executive vice president of partnered brands for Liz Claiborne, put it: “Isaac Mizrahi is a nuclear weapon.”
Liz Claiborne와 짝을 이루는 브랜드의 부사장인 David McTague는 "Isaac Mizrahi는 핵무기다."라고 표현했다.

That may be what it takes to get consumers to open their wallets these days.
그건 아마 최근에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도록 만들기 때문일 것이다.

Advertisements for Mr. Mizrahi’s first collection as creative director of the Liz Claiborne brand will begin appearing this week in March magazines.
잡지의 3월 호에는 Mr. Mizrahi의 첫번재 콜렉션의 광고가  Liz Claiborne 브랜드의 광고 제작 감독으로써 이번주에 나타나기 시작했다.

Flirty gingham dresses, canary-colored heels and vibrant trench coats aim to appeal to a broad customer base: from nascent career women to their baby boomer predecessors and beyond — all of varying ethnicities and body shapes, and with little time on their hands.
플러티 깅엄 드레스, 밝은 황색의 힐 그리고 밝은 색의 트렌치 코트는 넓은 소비층에게 어필하는 것을 목표로 삼는다. 베이비  다양한 민족, 피부색 그리고 자유 시간이 적은 붐의 전 세대와 그 이전의 초기의 커리어 우먼들에게 특히 그랬다.

A Fashionable Lift for the Everywoman
모든 여성을 위한 유행에 따른 효과 맞는  즐거움을 주는 것 (기분 좋게 하는 것)

AT Liz Claiborne, the apparel company that is struggling to endure a shutdown in consumer spending, executives have their own stimulus plan.
개인 소비로 폐쇄 위기를 견뎌내기 위해 노력중인 의류회사 AT Liz Claiborne의 중역진은 자신들의 격려 정책을 세웠다.
=> 소비자들의 소비가 줄어드는 위기를 견디기 위해 고생하고 있는 Liz Claiborne 의류 회사의 중역들은 자신들의 구제책을 갖고 있다.

Call it Isaac Mizrahi.
Liz Claiborne는  Isaac Mizrahi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 그 구제책을 Isaac Mizrahi 라고 부르자.

Mr. Mizrahi — whose fashions for *Target were so popular he helped the discount chain become synonymous with chic design — was poached by Liz Claiborne last year to overhaul its aging brand.
Mr. Mizrahi 패션 타겟은 Target 를 위해 만든 패션은 워낙대중적이어서 그는 할인 체인점이 시크 디자인의 대명사가 되도록 했고 Mizrahis는 성장하는 쇠퇴하는 Mizrahis의 자신의 브랜드를 따라잡기 쇄신하기 위한 Liz Claiborne의 노력으로 인해 작년에 아이디어를 도용당했다.
* Target 가 the discount chain 입니다. 한국의 E-mart 하고 비슷합니다.

As David McTague, executive vice president of partnered brands for Liz Claiborne, put it: “Isaac Mizrahi is a nuclear weapon.”
Liz Claiborne와 짝을 이루는 브랜드의 부사장인 David McTague는 "Isaac Mizrahi는 핵무기다."라고 표현했다.
=> Liz Claiborne의 제휴 브랜드 부사장인 David McTague가 말했듯이 "Isaac Mizrahi는 핵무기이다."

That may be what it takes to get consumers to open their wallets these days.
그건 아마 최근에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도록 만들기 때문일 것이다.
=> 그것이 아마도 요즘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도록 만드는데 필요한 것일 수 있다.

Advertisements for Mr. Mizrahi’s first collection as creative director of the Liz Claiborne brand
will begin appearing this week in March magazines.
잡지의 3월 호에는 Mr. Mizrahi의 첫번재 콜렉션의 광고가  Liz Claiborne 브랜드의 광고 제작 감독으로써 이번주에 나타나기 시작했다.
=> Liz Claiborne 브랜드의 제작 담당 이사로서 Mizrahi 가 디자인한 첫번째 콜렉션에 대한 광고가 3월호 여러 잡지에 이번주부터 실리기 시작할 것이다.

Flirty gingham dresses, canary-colored heels and vibrant trench coats aim to appeal to a broad customer base: from nascent career women to their baby boomer predecessors and beyond — all of varying ethnicities and body shapes, and with little time on their hands.
플러티 야한 깅엄 드레스, 밝은 황색의 힐 그리고 밝은 색의 트렌치 코트는, 이제 막 직장을 갖게 된 커리어 우먼으로 부터 베이비 붐 이전 시대의 사람들 그리고 그보다 더 나이가 많은 사람들에게 이르기까지의 모든 민족과 모든 체형을 커버하고 자유 시간이 거의 없는 바쁜 넓은 소비층에게 어필하는 것을 목표로 삼는다. 베이비  다양한 민족, 피부색 그리고 자유 시간이 적은 붐의 전 세대와 그 이전의 초기의 커리어 우먼들에게 특히 그랬다.

  Carpe diem, quam minimum credula post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