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fter Xi Leaves U.S., Chinese Media Assail Strike on Syria

Forums: 

After Xi Leaves U.S., Chinese Media Assail Strike on Syria
시진핑 미국에서 떠나자 시리아 공습 비난하는 중국 매체

BEIJING — With President Xi Jinping safely out of the United States and no longer President Trump’s guest, China’s state-run media on Saturday was free to denounce the missile strike on Syria, which the American president told Mr. Xi about while they were finishing dinner.
베이징 - 시진핑 대통령이 미국 밖으로 무사히 벗어나 더이상 트럼프 대통령의 내빈이 아니게 되자, 토요일 중국 국영매체는 트럼프 대통령이 시진핑 주석과 저녁식사를 하는동안 얘기했던 시리아 공습을 마음대로 비난할 수 있었다.

Xinhua, the state news agency, on Saturday called the strike the act of a weakened politician who needed to flex his muscles. In an analysis, Xinhua also said Mr. Trump had ordered the strike to distance himself from Syria’s backers in Moscow, to overcome accusations that he was “pro-Russia.”
토요일 중국 국영 매체 신화통신은 시리아 공습을 힘을 과시해야만 하는 이빨 빠진 정치인의 행동이라고 묘사했다. 또한 신화통신은 한 분석으로 트럼프 대통령이 친러파라는 비난을 극복하기 위해서 시리아 우군인 러시아로부터 스스로 거리를 두기 위해 위해 공습을 명령했다고 전했다.

That unflattering assessment reflected China’s official opposition to military interventions in the affairs of other countries. But it was also a criticism of Mr. Trump himself, who Mr. Xi had hoped was a man China could deal with.
그러한 노골적인 평가는 다른 국가들 문제에서의 군사개입에 대한 중국의 공식적인 반대 입장을 드러냈다. 또한 그것은 시진핑이 중국에서 다룰 수 있는 사람이길 바랬던 트럼프 대통령 자체에 대한 비난이었다.

https://www.nytimes.com/2017/04/08/world/asia/china-xi-jinping-presid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