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fter Brexit, Scotland Lays a Path to Another Independence Vote

Forums: 

After Brexit, Scotland Lays a Path to Another Independence Vote
브렉시트 그 이후... 스코트랜드, 제2의 독립 투표 준비

EDINBURGH — Nicola Sturgeon, Scotland’s formidable first minister, knows how to play the long game.
에든버러 - 만만치 않은 스코트랜드의 Nicola Sturgeon 행정 수반은 장기적 수싸움에 능하다.

Now 46, she served loyally for a decade as deputy to Alex Salmond, both in the Scottish National Party and later in government, before becoming Scotland’s leader after the failure of the independence referendum of September 2014, when Mr. Salmond resigned.
이제 46세인 그녀는 Salmond가 사임한 2014년 9월, 독립 투표 실패 이후부터 스코트랜드 지도자가 되기 전까지 스코트랜드 국민당과 차기 정부에서 Alex Salmond 대리인으로서 십년 동안 충성스럽게 일했다.

Now, after Britain as a whole voted to leave the European Union while Scotland voted overwhelmingly to remain, Ms. Sturgeon is patiently laying out a path for another independence referendum, using Prime Minister Theresa May as her foil.
현재 영국이 전체적으로 유럽연합 탈퇴에 투표했음에도 불구하고 스코트랜드는 압도적으로 유럽연합 잔류에 투표했다. Sturgeon은 테레사 메이 총리를 들러리로 이용하면서 끈기 있게 제2의 독립 투표를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https://www.nytimes.com/2017/04/01/world/europe/brexit-scotland-indep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