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fter Terrorist Attack, a British City Linked to Jihadis Winces and Asks Why

Forums: 

After Terrorist Attack, a British City Linked to Jihadis Winces and Asks Why
지하드 전사와 관련된 한 영국 도시, 테러공격으로 놀라 원인 묻는 도시 사람들

BIRMINGHAM, England — Outside the Maasha’Allah internet cafe, Mohammed Hussain raised his voice over the recorded Quranic verses blaring from the abaya shop two doors down. He was furious that Britain’s latest terrorist attacker had amplified his city’s stigma.
버밍엄, 영국 - Massha'Allah 인터넷 카페 밖, 마호메트 후세인은 미리 녹음된 코란 구절 소리에 언성을 높였다. 코란 구절들은 두 집 건너편에 있는 아바야 가게에서 울려 퍼졌다. 그는 영국 내 가장 최근 테러 범인이 그가 사는 도시의 오명을 확대시켰다며 분노했다.

“Why do all the jihadis come to Birmingham?” he half-shouted, prompting a passing group of teenage girls in bright-colored head scarves to frown, then giggle.
"왜 모든 지하드 전사들은 버밍엄으로 오는 겁니까? " 그는 반쯤 소리치며 밝은 색 스카프를 두르고 지나가던 청소년 여자아이들의 눈쌀을 찌푸리게 하고는 이내 낄낄대며 웃었다.

Exaggeration or not, many people are asking that question. Khalid Masood, 52, the Briton responsible for the deadly attack outside Parliament last week, remains a puzzle to investigators working on how, why and when he was radicalized.
과장이든 아니든, 많은 사람들이 같은 질문을 하고 있다. 지난 주 의회 바깔에서 테러공격을 한 영국인 Khalid Masood(52)는 조사관들에게 어떻게, 왜, 언제 그가 과격하게 되었는지 여전히 수수께끼로 남아있다.

https://www.nytimes.com/2017/03/26/world/europe/birmingham-britain-isl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