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ump Intensifies His Attacks on Journalists and Condemns F.B.I. ‘Leakers’

Forums: 

Trump Intensifies His Attacks on Journalists and Condemns F.B.I. ‘Leakers’
트럼프, 언론과 F.B.I. '누설자들' 비난 강도 높여

WASHINGTON — President Trump turned the power of the White House against the news media on Friday, escalating his attacks on journalists as “the enemy of the people” and berating members of his own F.B.I. as “leakers” who he said were putting the nation at risk.
워싱턴 - 금요일, 트럼프 대통령은 "대중들의 적"이라며 언론에 대한 비난 강도를 높이고 자신이 언급한 F.B.I. 구성원들을 "국가를 위험에 빠뜨리고 있는 누설자들"이라고 질타하며 백악관 권력의 칼 끝을 뉴스 매체로 돌렸다.

In a speech to the Conservative Political Action Conference, Mr. Trump criticized as “fake news” organizations that publish anonymously sourced reports that reflect poorly on him. And in a series of Twitter posts, he assailed the F.B.I. as a dangerously porous agency, condemning unauthorized revelations of classified information from within its ranks and calling for an immediate hunt for leakers.
CPAC (Conservativ Political Action Conference) 연설 자리에서, 트럼프는 자신에게 악영향을 끼치는 익명 출처 보도들을 공개한 가짜 뉴스 조직들이라고 비판했다. 일련의 트위터 글에서 트럼프는 F.B.I. 구성원 내부로부터의 허가되지 않은 기밀정보 유출을 규탄하고 누설자 즉각 색출을 요청함과 동시에 F.B.I.를 허점 투성이 정보 기관이라고 비난했다.

Hours after the speech, as if to demonstrate Mr. Trump’s determination to punish reporters whose coverage he dislikes, Sean Spicer, the White House press secretary, barred journalists from The New York Times and several other news organizations from attending his daily briefing, a highly unusual breach of relations between the White House and its press corps.
연설이 끝나고 몇 시간 뒤, 트럼프가 싫어하는 보도 리포터들을 처벌하려는 트럼프의 결정을 보여주기라도 하는 듯이 Sean Picer 백악관 언론 담당 비서는 뉴욕타임즈와 몇몇 다른 뉴스 언론사 기자들의 일일 브리핑 참석을 막았다. 이것은 백악관과 기자단 사이에서 대단히 보기 드문 불화이다.

https://www.nytimes.com/2017/02/24/us/politics/white-house-sean-spicer-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