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Am Ashamed’ vs. ‘Get Over It’: U.K. Lawmakers Debate Trump Visit

Forums: 

‘I Am Ashamed’ vs. ‘Get Over It’: U.K. Lawmakers Debate Trump Visit
“부끄럽다”, “그냥 넘어가라”, 트럼프 방문으로 英 국회의원들 논쟁

LONDON — With thousands of people demonstrating against President Trump outside Parliament, British lawmakers on Monday debated whether to deny him a formal state visit because — in the eyes of nearly two million Britons in an online petition — it would “cause embarrassment to Her Majesty the queen.”
런던 – 의회 밖 트럼프 대통령에 반대하여 시위하는 수천만명으로 인해 월요일 영국 국회의원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의례적인 공식 방문을 거부해야 하는지에 대해 논쟁했다. “여왕폐하에게 수치스러움을 줄 것이다”라는 온라인 청원서에 서명한 이백만명에 가까운 사람들의 이목 때문이다.

The debate included the kind of political showmanship and heated language that members of Parliament often do well, with dueling lawmakers invoking Mr. Trump’s impetuousness, his strategic importance to Britain or even his willingness to misrepresent the weather during his inauguration as reasons to cancel or go ahead with the visit.
트럼프의 성급함, 전략적 중요성을 언급하거나 심지어 공식 방문 취소 또는 진행을 위한 이유로 취임식 기간동안 날씨 허위보고에 대한 그의 의향을 들먹이며 싸우는 국회의원들로 인해 논쟁은 정치적 쇼맨십과 의원들이 자주 사용하는 격한 어휘들로 채워졌다.

“The intellectual capacity of the president is protozoan,” said Paul Flynn, an opposition Labour lawmaker who led the argument against a state visit.
공식 방문 반대 주장을 이끌었던 노동당 야당의원 Paul Flynn은 “트럼프 대통령의 지적 능력은 단세포 동물과 같습니다.”라고 말했다.

https://mobile.nytimes.com/2017/02/20/world/europe/britain-trump-state-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