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e’s what he said back in the 1990s about money lent to Third World goons

Forums: 

Here’s what he said back in the 1990s about money lent to Third World goons, long before Western nations and international lenders like the World Bank and the IMF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began forgiving such loans:
오래전 '월드뱅크'와 'IMF' 같은 서양 국가들과 국제 대부업이 3세계 goons?에게 자본 대출을 쉽게 해주기 시작, 3세계 goons? 에 자본 대출에 대해 1990년 그가 한 말이 있다.

“As happened almost everywhere in the Third World, Brazil’s generals, their cronies and the super-rich borrowed huge amounts of money and sent much of it abroad. The need to pay off that debt is a stranglehold that prevents Brazil from doing anything to solve its problems; it’s what limits social spending and equitable, sustainable development.
대부분의 제 3세계 전역에서 발생한 것처럼, 브라질의 장관?들 그 패거리 그리고 재벌 거대한 양의 돈을 빌리고 많은 양을 해외로 보냈다.
그 채무를 갚기 위해서는 사회적 지출과 평등, 녹색성장과 같이 진행중인 정책을 중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부분 번역이 힘들었습니다.)

“But if I borrow money and send it to a Swiss bank, and then can’t pay my creditors, is that your problem or mine? The people in the slums didn’t borrow the money, nor did the landless workers.
그러나 만일 내가 돈을 빌리고 그것을 스위스 은행으로 보내어서 내가 채권자들에게 돈을 줄 수 없게 되면, 그것은 나의 문제인가? 아니면 당신의 문제가 되는가. 빈민가의 사람들은 그 돈을 빌리지 않았고 집이 없는 노동자들도 빌리지 않았다.

“In my view, it’s no more the debt of 90% of the people of Brazil than it is the man in the moon’s. Let the people who borrowed the money pay it back.” Fortunately, Brazil has advanced quite a bit from the sorry state it was in back then— thanks in no small part to Chomsky’s efforts on its behalf.
"내가 볼 때는, 브라질 90%의 국민의 채무는 특권의 사람들?의 채무만큼이 아니다. 거대 자본을 빌린 자들에게 책임을 지게 하자." 다행히도, 브라질은 곤란한 상태에서 상당히 벗어났다. 그 때에 대해 적지 않은 부분에서 촘스키의 노력과 지지에 감사해야한다.

Here’s what he said back in the 1990s about money lent to Third World goons, long before Western nations and international lenders like the World Bank and the IMF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began forgiving such loans:
오래전 '월드뱅크'와 'IMF' 같은 서양 국가들과 국제 대부업이 국제 금융 기관들과 서방 국가들이 깡패나 다름 없는 3세계 goons?에게 자본 대출을 쉽게 해주기 시작 권력 집단에게 대출한 차관을 탕감해주는 것을 시작하기 오래전인 지난 1990년대에 3세계 goons? 에 그런 제3세계로의 자본 대출에 대해 1990년 그가 한 말이 있다 말을 보자.
 
“As happened almost everywhere in the Third World, Brazil’s generals, their cronies and the super-rich borrowed huge amounts of money and sent much of it abroad. The need to pay off that debt is a stranglehold that prevents Brazil from doing anything to solve its problems; it’s what limits social spending and equitable, sustainable development.
대부분의 제 3세계 전역에서 발생한 것처럼, 브라질의 장관?들 그 패거리 그리고 재벌 거대한 양의 돈을 빌리고 많은 양을 해외로 보냈다. 그 채무를 갚기 위해서는 사회적 지출과 평등, 녹색성장과 같이 진행중인 정책을 중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부분 번역이 힘들었습니다.)
"제3세계 거의 모든 나라에서 일어났듯이 브라질의 군부 장성들과 그 장성을 따르는 패거리들 그리고 브라질의 재벌들이 엄청난 액수의 돈을 빌린 다음 대부분의 돈을 해외로 빼돌렸다. 그런 차관 상환 의무는 브라질 정부가 국가 문제 해결 방책을 실행하지 못하도록 만든 심각한 저해 요소이고, 사회 발전을 위한 정부 지출과 공정하고 계속적인 개발을 제한하는 저해 요소다.
 
“In my view, it’s no more the debt of 90% of the people of Brazil than it is the man in the moon’s. Let the people who borrowed the money pay it back.” Fortunately, Brazil has advanced quite a bit from the sorry state it was in back then— thanks in no small part to Chomsky’s efforts on its behalf.
"내가 볼 때는, 브라질 90%의 국민의 채무는 특권의 사람들?의 채무만큼이 아니다. 거대 자본을 빌린 자들에게 책임을 지게 하자." "내 견지로는 그런 차관은 달나라에 살고 있는 사람의 빚이 아닌 것과 마찬가지로 브라질 국민 90%의 빚이 아니다." 다행히도, 브라질을 위해 결코 무시할 수 없는 노력을 한 촘스키 덕에 브라질은 그 당시에 처해있던 곤란한 상태에서 상당히 벗어났다. 그 때에 대해 적지 않은 부분에서 촘스키의 노력과 지지에 감사해야한다.
* no more ... than ~
A whale is no more a fish than a horse is. (말이 물고기가 아닌 것처럼 고래도 물고기가 아니다. - 고래가 물고기가 아닌 것은 말이 물고기가 아닌 것과 같다.)
I am no more mad than you are. (네가 미치광이가 아닌 것처럼 나도 미치광이가 아니다.)

  Carpe diem, quam minimum credula postero.

#1. As happened... 단락에서 사용된 ; 의 경우 부연설명이 되는 것인가요.

#2. it was in back then - thanks in no small part to Chomsky's efforts on its behalf.
-> 이 부분 해석이 힘든데요,
it 은 Brazil has advanced... 브라질이 빚에서 벗어나는 상황이고,
was in back then 은 위의 상황 전의 시점을 말하며,
- thanks in no small part to Chomsky's... 빚에 허덕이던 그 시점, 브라질을 위해 노력을 한 촘스키...
이렇게 이해하고 접근을 하다가, 꾸기님처럼 자연스럽게 되는 느낌이 없고, 뭔가 빠진 느낌이 들어서 해설을 부탁드립니다. ㅠ

1. Semi-colon 의 기본 사용법은 좌우의 무게가 같아서 평형인 천칭 저울에서 좌우의 밸런스를 유지하는 가운데의 받침대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즉, 양쪽의 무게가 같습니다. "~이고, ~이다" 정도의 역할을 합니다.
The need to pay off that debt is a stranglehold that prevents Brazil from doing anything to solve its problems; it’s what limits social spending and equitable, sustainable development.

2. Fortunately, Brazil has advanced quite a bit from the sorry state [it was in back then]— thanks in no small part to Chomsky’s efforts on its behalf.
Brazil has advanced quite a bit from the sorry state. + Brazil was in the sorry state back then. 두문장을 하나로 만들고, — 로 "그리고 그것은"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우리말로 "그리고 그것은 ~"에 해당하는 부분을 '이유(원인)'의 내용으로 표현했습니다. 다른 방법으로 해석을 하자면 "다행히도 브라질은 그당시에 처해있던 곤란한 상태에서 상당히 벗어났고, 그리고 그것은 브라질을 위해 결코 무시할 수 없는 노력을 한 촘스키의 덕이었다"입니다만, 위의 댓글의 해석에는 좀더 흐름에 어울리는 순서로 어순을 정했습니다.

  Carpe diem, quam minimum credula postero.